BASEBALLPARK

베이스볼파크 전광판 내용
베팍 다시 잘 해봅시다!

kbo

모바일 URL
http://m.baseballpark.co.kr
대표E-mail
jujak99@hanmail.net
[기사]

SSG, 박종훈 5년 65억-문승원 5년 55억..최초 비 FA 다년계약

작성일
21-12-14 15:20
글쓴이
퍼스나콘 플레이볼
IP
125.♡.♡.214
글쓴이다른 게시물 보기
추천
0
조회
2,787
댓글
7단계
시간별 역순 댓글
SSG 랜더스는 14일(화) 박종훈(30), 문승원(32)과 KBO리그 최초로 비(非) FA 다년 계약을 체결했다.

SSG는 선발진의 중심을 잡아줄 핵심 선수들의 선제적인 확보로 향후 선수단 전력 안정화를 도모하기 위해 박종훈과 5년 총액 65억원(연봉 56억원, 옵션 9억원), 문승원과 5년 총액 55억원(연봉 47억원, 옵션 8억원)에 각각 계약을 맺었다.

2010년 2라운드(전체 9번)로 SK와이번스(SSG의 전신, 이하 SK)에 입단한 박종훈은 2015년부터 SSG의 선발투수로 자리잡은 후, 꾸준히 선발 로테이션을 소화하며 9시즌간 통산 201경기에 출장하여 949이닝동안 66승 62패 1홀드, 평균자책점 4.55를 기록했다. 특히 지난 2017년 프로 데뷔 후 처음으로 두 자릿수 승수(12승)를 달성, 2018년에 개인 최다승(14승)을 올린 데 이어 2019년에는 풀타임 시즌 중 처음으로 3점대 평균 자책점(3.88)을 기록하기도 했다.

2012년 1라운드로 SK에 입단한 문승원은 8시즌간 통산 158 경기에 출전해 736이닝동안 37승 43패 3홀드 1세이브, 평균자책점 4.51을 기록했다. 문승원은 2017년부터 SSG의 주축 선발투수로 본격적인 활약을 보였고, 4년 연속 규정이닝을 채우며 두 자릿수 승수(11승, 2019년)와 풀타임 시즌 3점대 평균자책점(2019, 2020년)을 달성하는 등 매년 지속적인 성장을 거듭해왔다.

계약을 마친 박종훈은 “다년계약은 구단에서도 리스크를 감수해야하는 부분이 있음에도 불구하고, 구단에서 내게 먼저 흔쾌히 다년계약을 제시해줬다는 것에 감사하다. 사실 나는 처음부터 SSG라는 구단을 떠날 생각이 없었지만, 구단에서 ‘내년 시즌 빨리 복귀해서 잘 해야된다’는 나의 부담감도 덜어주면서, 마음 편하게 야구에만 집중할 수 있도록 배려해준 부분에 크게 감동했다. 그렇기 때문에 나 또한 빠르게 계약에 대해 결정할 수 있었고, 내게는 너무나도 고마운 계약이다. 나와 구단 모두 ‘좋은 계약을 맺어 서로에게 잘됐다’는 생각이 들도록 더 노력하고 또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문승원은 “KBO리그 최초로 비(非) FA 다년계약을 체결하게 되어 영광스럽게 생각한다. 구단에서 나를 믿고 다년계약을 제안해주신 것에 대해 감사하게 생각하고, 그만큼 나 또한 프로선수로서 구단의 믿음에 걸맞는 활약을 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 구단에서 내게 이런 제안을 먼저 해줬다는 사실에 '팀이 나를 필요로 하고 있고, 나를 신뢰하고 있다'는 강한 메시지를 느낄 수 있었다. 선수에게 이보다 감동적인 메시지는 없다고 생각하기에, 꼭 좋은 결과로 보답하고 싶다“고 말했다.

SSG는 두 선수 모두 야구실력뿐만 아니라 근면하고 성실한 훈련 태도를 갖춘 노력파 선수들로, 후배 선수들의 귀감이 되는 투수 파트 리더 역할을 해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박종훈과 문승원은 지난 6월 팔꿈치 인대접합 수술을 받아 내년 시즌 6월 복귀를 목표로 재활 훈련에 임하고 있다.

Twitter Facebook Me2day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35343 [기사] '성적 부진' 삼성 허삼영 감독 자진사퇴…박진만 대행 체제 퍼스나콘 플레이볼 08-01 429 0
35342 [기사] SSG, 신인지명 대상자 '사전접촉' 파문..야수 최대어도 포함됐다 퍼스나콘 플레이볼 07-06 811 0
35341 [기사] KIA, 새 외국인 투수 토마스 파노니 영입 공식 발표…로니 방출 결정 [2] 퍼스나콘 플레이볼 06-28 1483 0
35340 [KBO] KBO, 음주운전 제재 강화 퍼스나콘 플레이볼 06-03 1292 0
35339 [기사] '양현종 타이거즈 최다승 신기록' KIA, 삼성 꺾고 3연승 질주 퍼스나콘 ▷◁깊은슬픔 05-25 1256 1
35338 [KBO] KT-SSG, 좌완 정성곤<->사이드암 이채호 투수 맞트레이드 퍼스나콘 플레이볼 05-22 1395 0
35337 [KBO] LG-KT 트레이드 합의, 장준원↔5R 신인 지명권 맞교환 퍼스나콘 플레이볼 05-21 1391 0
35336 [기사] NC, 이동욱 감독 경질..“성적부진-선수단 일탈 분위기 쇄신 위해” 퍼스나콘 플레이볼 05-11 1372 0
35335 [기사] ‘승부조작 시도’ 윤성환 전 삼성 투수, 실형 확정 퍼스나콘 플레이볼 03-31 1793 0
35334 [기사] 허구연 총재 "인프라 위해 지자체와 소통…강정호 문제 신중히" 퍼스나콘 플레이볼 03-25 1879 0
35333 [KBO] KBO 총회, 허구연 MBC 해설위원 제24대 KBO 총재로 선출 퍼스나콘 플레이볼 03-25 1963 0
35332 [기사] 키움, 강정호와 계약…KBO에 임의해지 복귀 승인 요청 퍼스나콘 플레이볼 03-18 1858 0
35331 [기사] 김광현, 4년 총 151억원에 SSG '전격 복귀' 퍼스나콘 플레이볼 03-08 1984 0
35330 [KBO] 2022년 외국인 선수 계약 현황 (최종) 퍼스나콘 플레이볼 02-25 2302 0
35329 [기사] 정지택 돌연 사임, 끝까지 사과도 반성도 없었다 퍼스나콘 플레이볼 02-08 2460 0
35328 [기사] 정지택 KBO 총재 돌연 하차…새 총재 보궐선거 퍼스나콘 플레이볼 02-08 2442 0
35327 [기사] 삼성, 구자욱과 장기 계약..5년 최대 총액 120억원 퍼스나콘 플레이볼 02-04 2470 0
35326 [KBO] 2022년 FA 선수 계약 현황 (최종) 퍼스나콘 플레이볼 01-05 2973 0
35325 [기사] SSG, 한유섬과도 5년 60억 계약… 프랜차이즈 3명 다 미리 잡았다 퍼스나콘 플레이볼 12-25 2859 0
35324 [기사] 양현종, KIA 복귀 확정..보장 55억·옵션 48억·최대 103억원 계약 [1] 퍼스나콘 플레이볼 12-24 6187 1
1  2  3  4  5  6  7  8  9  10  >  >>

조회수 BEST10

  1. 게시물이 없습니다.

댓글수 BEST10

  1. 게시물이 없습니다.

추천수 BEST10

  1. 게시물이 없습니다.
copyrigh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