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SEBALLPARK

베이스볼파크 전광판 내용
파란 나라를 보았니 꿈과 사랑이 가득한

kbo

모바일 URL
http://m.baseballpark.co.kr
대표E-mail
jujak99@hanmail.net
[기사]

속속 드러나는 이장석 옥중경영 정황..가장 큰 폭탄은 '지분 다툼'

작성일
19-11-06 17:39
글쓴이
퍼스나콘 ▷◁깊은슬픔
IP
183.♡.♡.34
글쓴이다른 게시물 보기
추천
0
조회
241
댓글
7단계
시간별 역순 댓글

https://sports.v.daum.net/v/20191106153722704

히어로즈는 6일 장정석 전 감독의 재계약 불가 이유로 장 전 감독이 시즌 중 이장석 전 대표를 면회했고, 이 과정에서 2년 재계약 제안을 받은 정황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앞서 박준상 전 대표가 이 전 대표 면회 등의 이유로 대표이사직을 사임한 데 이어 임은주 부사장 역시 옥중 경영 개입 연루 정황으로 직무정지 상태에 빠졌다. 키움은 현재 하송 부사장이 대표이사 자리를 물려 받았다. 하송 부사장과 허민 이사회 의장의 관계를 고려했을 때 사실상 키움 히어로즈는 ‘이장석 히어로즈’가 아니라 ‘허민 히어로즈’라는 해석이 힘을 얻는다. 손혁 감독 영입은 이 같은 현실을 반영한다.

이장석 전 대표의 옥중 경영 정황이 폭로전으로 이어지는 가운데 여전히 ‘폭탄’이 남아 있다. 임 부사장은 이날 “녹취에는 장정석 감독 관련 내용은 없다”고 밝혔고, 이에 대해 구단은 “장 감독의 면회 사실은 확인했다”고 말했다. 임은주 부사장의 녹취록에 현재까지 드러나지 않은 또 다른 ‘옥중 경영’ 관련 정황이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녹취록의 내용에 따라 옥중 경영 연루자의 명단이 늘어날 수도 있다. 하송 대표이사의 경우 앞서 구단 이사회 감사위원장이었다. 옥중 경영 사실을 제대로 감사하지 않았거나 방조했다는 책임이 돌아갈 수 있다.

히어로즈는 8일까지 KBO에 옥중 경영 개입 관련 경위서를 제출하기로 했다. KBO 고위 관계자는 “일단 히어로즈의 경위서를 받아보는 게 순서다. 경위서를 살펴 본 뒤 조사위를 구성하는 등 다음 단계에 들어가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앞서 KBO는 이장석 전 대표를 영구 제명시키면서 구단 경영에 개입할 경우 관계자에 대해서도 엄중 징계하겠다고 발표했다. 녹취록 및 경위서를 통해 연루자가 늘어날 경우 또 다른 폭탄이 될 수 있다.

현재 상황이 ‘이장석 지우기’로 비춰지는 가운데 이 전 대표의 ‘반발’ 시나리오도 가능하다. 구단 경영 개입은 불가능하지만 최대주주 권리 행사는 가능하다. 이사회를 소집해 대표이사 교체 등을 시도할 수도 있다. 지난해 이 전 대표는 유상증자를 위한 이사회 개최를 시도하다 다른 주주들의 가처분 신청에 따라 무산된 바 있다.

가장 큰 문제는 구단 지분을 둘러싼 다툼이다. 법적으로 허민 이사회 의장이 소유한 구단 지분은 0%다. 구단 지분을 매입할 수도 없다. 이장석 전 대표는 홍성은 레이니어 그룹 회장과의 채무 관계에 따른 지분 문제가 해결되지 않았다. 홍 회장은 앞선 재판을 통해 구단 주식 40%에 대한 권리를 인정받았지만 현재 히어로즈 구단은 주주들의 개인 주식만 있을 뿐 구단 소유 주식이 없어 이 문제 해결이 복잡하다. 구단 지분 조정이 어려운 상황이기 때문에 이 역시 언제 터질 지 모르는 ‘폭탄’으로 남아있다.

.

.

개판이네요.

Twitter Facebook Me2day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35205 [기사] 키움, 이지영과 3년 18억 원 FA 계약.. 리그 1호 퍼스나콘 플레이볼 11-13 54 0
35204 [기사] '만세도 힘든' 한기주, "혹사 논란? 내가 관리 못한 탓" 퍼스나콘 ▷◁깊은슬픔 11-08 103 0
35203 [기사] 속속 드러나는 이장석 옥중경영 정황..가장 큰 폭탄은 '지분 다툼' [1] 퍼스나콘 ▷◁깊은슬픔 11-06 242 0
35202 [KBO] 키움, 손혁 신임감독 2년 6억원 계약..장정석 감독과 결별 [1] 퍼스나콘 플레이볼 11-04 283 0
35201 [KBO] 롯데, 노경은과 2년 총액 11억원에 FA 계약 퍼스나콘 플레이볼 11-04 79 0
35200 [기사] KIA 외국인 선수 3명 모두 교체한다 퍼스나콘 ▷◁깊은슬픔 10-30 159 0
35199 [기사] 롯데 새 감독, 허문회 키움 수석코치..3년 10억5000만 원 퍼스나콘 플레이볼 10-27 214 0
35198 [KIA] KIA 타이거즈 코칭스태프 개편 퍼스나콘 플레이볼 10-23 283 0
35197 [KIA] 약동님 현역 시절 볼넷 진짜 적었네요 [2] 女神 소이현 10-17 891 0
35196 [KIA] 윌리엄스 감독 부름받은 마크 위드마이어, KIA 수석코치 선임 퍼스나콘 플레이볼 10-15 456 0
35195 [기사] KIA, 'ML 지도자' 맷 윌리엄스 감독 선임..구단 최초 外人 사령탑 [1] 퍼스나콘 플레이볼 10-15 888 1
35194 [기사] 한화, 제10대 정민철 신임 단장 선임 퍼스나콘 플레이볼 10-08 435 0
35193 [KBO] 2019 WBSC 프리미어12 국가대표팀 최종 엔트리 확정 [1] 퍼스나콘 플레이볼 10-02 1014 0
35192 [KBO] 피타고리안 승률 (2019.10.01) 퍼스나콘 플레이볼 10-02 404 1
35191 [기사] 삼성, 신임 감독에 허삼영 전력분석팀장..3년 총액 9억원 퍼스나콘 플레이볼 09-30 466 0
35190 [KBO] 매직 넘버 & 순위싸움 경우의 수 (2019.09.29) 퍼스나콘 플레이볼 09-30 356 1
35189 [KBO] 매직 넘버 & 순위싸움 경우의 수 (2019.09.28) 퍼스나콘 플레이볼 09-29 381 1
35188 [기사] '5이닝 무실점' 린드블럼, 6회 4실점..양현종 ERA 1위 확정 퍼스나콘 ▷◁깊은슬픔 09-28 355 0
35187 [KBO] 매직 넘버 & 순위싸움 경우의 수 (2019.09.27) 퍼스나콘 플레이볼 09-28 342 1
35186 [KBO] 매직 넘버 & 순위싸움 경우의 수 (2019.09.26) 퍼스나콘 플레이볼 09-27 357 1
1  2  3  4  5  6  7  8  9  10  >  >>

조회수 BEST10

  1. 게시물이 없습니다.

댓글수 BEST10

  1. 게시물이 없습니다.

추천수 BEST10

  1. 게시물이 없습니다.
copyrigh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