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SEBALLPARK

베이스볼파크 전광판 내용
파란 나라를 보았니 꿈과 사랑이 가득한

kbo

모바일 URL
http://m.baseballpark.co.kr
대표E-mail
jujak99@hanmail.net
[기사]

'구단·선수 실명 폭로' 이태양-문우람, 모든 수를 던졌다

작성일
18-12-10 11:44
글쓴이
퍼스나콘 ▷◁깊은슬픔
IP
183.♡.♡.34
글쓴이다른 게시물 보기
추천
0
조회
711
댓글
7단계
시간별 역순 댓글

https://sports.v.daum.net/v/20181210101915538

이태양은 10일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열린 기자회견에서 문우람 관련 양심 선언을 했다. 이태양은 2015년 승부조작에 가담한 사실로 유죄 판결을 받아 KBO에서 영구 제명됐다. 유죄 판결을 받고 야구계에서 추방된 '죄인'은 다시 얼굴을 공개하는 모험을 하면서도 친구를 변호했다. 이태양과 문우람은 모든 이들의 실명을 공개하면서 적극적으로 자신들의 설명을 전했다. 변호사 의견서, 녹취록, 브로커 최모 씨의 증인신문조서, 문우람의 응급실 진료 기록부까지 첨부했다.

이태양은 "처음에 검찰은 같은 장소에 브로커와 나, 문우람 셋이 있었기 때문에 셋이 같이 공모한 것으로 보고 조사를 진행했으나 그때는 전혀 승부조작을 공모한 적이 없다"고 밝히며 "검사가 '문우람의 통장에서 대가성 금액이 인출됐다고 허위 사실을 이야기했다'고 말해 나는 문우람도 알고 있던 것으로 오해했다"고 밝혔다.

이어 "내가 알고 있는 사실은 우람이는 전혀 모른다는 것이었는데 검사님의 거짓말에 넘어가 허위 진술을 했다. 이후 우람이와 제가 둘이 이야기를 하면서 검사에게 속았다는 것을 알고 검사실을 찾아가 진술을 번복하려 했지만 아무도 내 말을 듣지 않았다. 구단에서 소개해준 변호사는 사건 담당 검사와 친분이 매우 두터웠다. 우람이는 관여한 바가 없다고 이야기하면 변호사는 내 말을 자르면서 검사에게 다가가 무언가를 이야기한 후에 우람이를 제외하고 조사를 진행했다. 나에게 우람이는 죄가 없다고 진술하게 되면 내가 불리하게 될 것이라고 종용했다"고 전했다.

그는 "우람이는 죄가 없다고 진술을 번복하려 하자 검사는 자신의 수사가 종결됐고 군 검찰에 이첩됐으니 친구를 살리고 싶다면 거기가 잘 변론을 해보라고 했다. NC 구단에서도 KBO 규정 상 자수를 하면 야구 선수에서제명이 되지 않을 것이며 언론에도 반박 기사를 써주고 같이 싸워줄 것이라고 했지만 언론과 접촉을 막고 오히려 나에 대한 악의적인 인터뷰를 했다"고 폭로했다. 그러면서 "왜 승부조작한 다른 선수들인 이재학, 정대현, 김택형, 김수완, 문성현은 조사조차 하지 않느냐"고 밝혔다. 사건을 정리한 배포 자료에는 정우람 이름까지 언급됐다.

이태양은 KBO에 대해서도 "2심 재판이 끝난 뒤 영구 제명이 된 것을 기사를 통해 알고 KBO를 상대로 영구제명 무효 소송을 하게 됐다. KBO 상벌위원들은 나에게 불만이 뭐냐고 물었다. 소명할 수 있는 상황에서 연락조차 없이 진행된 상벌위원회에 의문을 표하자 KBO는 구단에 연락처를 물었으나 전화번호가 바뀌었다고 답변했다고 전했다. 나는 2015년부터 동일한 전화번호를 사용하고 있다"고 토로했다.

이태양은 문우람을 위한 진실을 밝히는 과정에서 브로커의 실명과 함께 브로커가 언급했던 승부조작에 가담한 다른 선수들의 실명을 밝히고 NC 구단과 KBO의 일까지 폭로하며 적극적으로 설명하겠다는 의사를 밝혔다. 문우람이 자신의 잘못된 진술로 승부조작범이 된 것에 대해 책임을 지고 진실을 밝히겠다는 듯 모든 것을 공개했다.

문우람은 "2015년 팀 선배에게 배트로 폭행당했을 때 브로커가 기분이 풀릴 거라며 사준 운동화, 청바지, 시계가 나를 승부조작범으로 만들었다"고 경위를 적극적으로 설명했다. 문우람은 "참고인 조사를 받으러 갔는데 막상 조사를 받으니 나는 이태양에게 돈을 전달하고 승부조작 대가로 천만 원을 받은 걸로 기정사실화 돼있었다. 절대 사실이 아니다. 검사가 이태양에게 내 계좌에서 돈이 인출됐다고 거짓 정보를 줘 이태양도 처음에는 나와 조모 씨가 공모한 것으로 오해했다"고 말했다.

문우람은 "모든 것이 나의 불찰이었다는 것을 지금도 뼈저리게 느끼고 있다. 세상에 베푸는 이유 없는 호의를 경계했어야 하는데 그러지 못했다"고 밝히며 "어떤 어려움이 있더라도 진실을 꼭 밝히고 싶다"고 눈물로 호소했다. 이태양은 "죄인인 내가 나서는 것이 좋게 보이지 않을 수도 있지만 나는 진실을 다 알고 있다. 억울하게 희생된 우람이를 부디 재심할 수 있도록 간곡히 청한다. 억울한 문우람을 살려달라"고 밝혔다.

.

.

FA고 뭐고 난리난듯 --

Twitter Facebook Me2day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35019 [기사] LG-박용택, 2년 25억 FA계약 발표.."레전드 스타로 예우" 퍼스나콘 플레이볼 13:38 18 0
35018 [일반] 현대가 키움 전신? 관계자 "제작 과정 실수…페이지 삭제할 것" Xtreme 01-17 81 0
35017 [KIA] 또 돌감독이 좋아하는 반쪽짜리 선수영입. [4] 푸른솔 01-17 123 0
35016 [KBO] 2019년 KBO 제1차 실행위원회 결과 (미세먼지취소, 비디오판독 등) [1] 퍼스나콘 플레이볼 01-16 77 0
35015 [기사] 부활 외친 실업야구, 3월 출범 불가능 Xtreme 01-15 71 0
35014 [기사] [이영미 人터뷰] 임창용, “난 아직 은퇴할 준비가 되지 않았다” (1) [12] 푸른솔 01-10 261 0
35013 [KBO] 상무 합격자 명단 퍼스나콘 플레이볼 01-10 146 0
35012 [웹툰] [익뚜의야스]159. 2018 시즌 정리 - KIA 퍼스나콘 ▷◁깊은슬픔 01-07 151 0
35011 [웹툰] [익뚜의야스]158.넥센 퍼스나콘 ▷◁깊은슬픔 01-07 142 0
35010 [KBO] 2019 시즌 팀별 외국인 선수 명단 퍼스나콘 플레이볼 12-28 247 1
35009 [기사] '3년 연속 KT맨' 로하스, 총액 160만 달러 재계약 퍼스나콘 플레이볼 12-28 206 0
35008 [KIA] 답없는 KIA의 내년 시즌이네요. 푸른솔 12-27 243 0
35007 [기사] 두산, 타자 페르난데스 영입..2019년 외국인 구성 완료 퍼스나콘 플레이볼 12-26 209 0
35006 [웹툰] [익뚜의야스]157.KT [2] 퍼스나콘 ▷◁깊은슬픔 12-25 393 0
35005 [웹툰] [익뚜의야스]156.SK 퍼스나콘 ▷◁깊은슬픔 12-25 193 0
35004 새이름 '키움 히어로즈' KBO에 팀명 변경신청 완료 Xtreme 12-20 251 0
35003 [기사] 롯데 아수아헤 영입 공식 발표, 외인 구성 마무리 퍼스나콘 플레이볼 12-20 222 0
35002 [KBO] 상벌위원회 회의 결과 (임지열, 이택근) 퍼스나콘 플레이볼 12-19 251 0
35001 [기사] 두산, 양의지 보상선수 우완 투수 이형범 지명 퍼스나콘 플레이볼 12-18 238 0
35000 [기사] 롯데, 레일리 재계약-톰슨 영입 '외인 투수 구성 완료' 퍼스나콘 플레이볼 12-13 264 0
1  2  3  4  5  6  7  8  9  10  >  >>
copyrigh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