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SEBALLPARK

베이스볼파크 전광판 내용
[근조] 대한민국 사법부  우리가 개돼지인가?

kbo

모바일 URL
http://m.baseballpark.co.kr
대표E-mail
jujak99@hanmail.net
[기사]

‘넥센’ 히어로즈, 올해 그 이름 쓸 수 있을까?

작성일
18-02-10 09:33
글쓴이
Xtreme
IP
1.♡.♡.71
글쓴이다른 게시물 보기
추천
0
조회
298
댓글
7단계
시간별 역순 댓글

서울 히어로즈 야구단은 ‘넥센’이라는 이름을 달고 2018시즌 KBO리그에 참가할 수 있을까.

히어로즈는 KBO리그에서 유일하게 모기업이 없는 구단이다. 자생해야 한다. 다방면으로 수익을 창출해야 한다.


스폰서 유치 및 광고 계약이 큰 줄기다.

특히, 네이밍 스폰서가 핵심이다. 거액을 받으면서 간판을 내준다. 히어로즈는 2010년부터 ‘넥센’을 앞에 두고 있다.


히어로즈와 넥센타이어는 2015년 11월, 3번째 재계약을 하면서 ‘동반자’라는 표현을 강조했다.


-- 중략 --


히어로즈는 창단 이래 최대 풍파를 겪고 있다. 지난 2일 이장석 대표이사가 특정경제범죄 가중처벌법상 사기·횡령·

배임 혐의로 징역 4년을 선고 받아 법정 구속됐다. 이 대표의 구속에 당혹감을 감추지 못한 히어로즈다.


내부적으로 어수선한 분위기다.

이 대표는 항소장을 제출했다. 2심 판결은 6개월 내 나온다. 이 대표는 감형을 바라나 뜻대로 이뤄지지 않을 수도 있다.

오랜 기간 지분 분쟁에 따른 법정 공방이 펼쳐졌지만, 이번에 부정적인 이슈가 가장 컸다.


히어로즈는 새 시즌 스폰서 계약에 어려움이 없지 않다. 보통 여러 기업과 1년 계약을 한 뒤 갱신해왔다.


미리 발 빠르게 움직여 예상보다 덜한 편이나 이 대표의 구속이 영향을 끼친 것은 사실이다.

그 가운데 넥센타이어가 네이밍 스폰서 계약을 파기할 지도 모른다는 이야기도 흘러나오고 있다.


히어로즈와 넥센타이어는 재계약 당시 구체적인 조건을 공개하지 않았다.


-- 중략 --


넥센타이어 사장은 2015년 11월 네이밍 스폰서 재계약 후 “계약 연장은 여론에 보답함과 동시에 히어로즈와

동반자적 상호 신뢰를 바탕으로 이뤄졌다”라고 밝혔다.

오랫동안 이어진 끈이 있는 데다 계약기간이 1년도 남지 않은 걸 고려해 중도 해지 가능성이 낮다는 시선도 있다.

그렇지만 넥센타이어도 어느 정도 움직임이 있다. 넥센타이어 측은 “현재 대외적으로 입장을 밝힐 게 없다.


그러나 (이 대표의 구속 이후)내부적으로 논의가 진행되고 있다. 결정이 나면, 그때 입장을 표명하겠다”라고 전했다.


http://sports.news.naver.com/kbaseball/news/read.nhn?oid=410&aid=0000441222
Twitter Facebook Me2day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34446 [일반] 독립야구 경기도 챌린지 리그(GCBL) 2018 시즌 일정표 Xtreme 02-14 122 0
34445 넥센타이어 "서울히어로즈 경영개선안 마련해야" Xtreme 02-14 110 0
34444 [기사] 삼성, 외국인투수 보니야 영입..총액 70만 달러 퍼스나콘 ▷◁깊은슬픔 02-14 106 0
34443 [기사] 양대 독립야구리그 개막 일정 비교 Xtreme 02-14 118 0
34442 [기사] 2018 경기도 챌린지 야구 리그, 3월 19일 개막 Xtreme 02-13 131 0
34441 [기사] FA 최준석, 새 둥지 찾아 NC 유니폼 입어 [1] 퍼스나콘 ▷◁깊은슬픔 02-11 265 0
34440 [기사] ‘넥센’ 히어로즈, 올해 그 이름 쓸 수 있을까? [1] Xtreme 02-10 299 0
34439 [일반] 합의판정 2018 6회 예측불허 히어로즈의 운명 정리 Xtreme 02-10 190 0
34438 [기사] 독립야구연맹(KIBA), 2018년도 리그 운영 계획 확정·발표 (IB 스포츠 생중계… Xtreme 02-09 153 0
34437 [기사] 서용빈 前코치, 스포티비 해설자로 안방 찾는다..학업도 병행 Xtreme 02-07 202 0
34436 [기사] 독립야구단 서울 저니맨 대표, "선수단 장학혜택 확대위해 연봉 안받겠다" Xtreme 02-06 194 0
34435 [기사] [야구인 100인 설문] 최고 야구장은 챔피언스 필드, 최악은 마산-사직-이글스… Xtreme 02-06 189 0
34434 [기사] 합의판정 2018 5회 10개 구단 연봉 협상 완료 정리 Xtreme 02-03 210 0
34433 [기사] '배임·횡령' 이장석 히어로즈 대표, 징역 4년 법정 구속 퍼스나콘 플레이볼 02-02 204 0
34432 [기사] 최준석 측 "독립리그 훈련도 모색, 끝까지 간다" [1] Xtreme 02-01 551 0
34431 [기사] 이승엽 전 선수가 참석한 한국독립야구연맹 (KIBA) 이준석 초대 총채 출범식 … [1] Xtreme 01-30 582 0
34430 [기사] 안영명 한화 잔류, 2년 12억원 계약 완료 [2] 퍼스나콘 플레이볼 01-28 669 0
34429 [기사] NC, 왕웨이중과 계약..대만 출신 1호 외인 탄생 퍼스나콘 ▷◁깊은슬픔 01-27 249 0
34428 [일반] 합의판정 2018 4회 '2018 FA 중간 점검 및 안우진과 배지환 사건' … Xtreme 01-26 217 0
34427 [기사] FA 이대형 2년 4억 원에 kt 잔류 [1] 퍼스나콘 플레이볼 01-26 649 0
1  2  3  4  5  6  7  8  9  10  >  >>

조회수 BEST10

  1. 게시물이 없습니다.

댓글수 BEST10

  1. 게시물이 없습니다.

추천수 BEST10

  1. 게시물이 없습니다.
copyrigh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