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SEBALLPARK

베이스볼파크 전광판 내용
파란 나라를 보았니 꿈과 사랑이 가득한

kbo

모바일 URL
http://m.baseballpark.co.kr
대표E-mail
jujak99@hanmail.net
[기사]

이승엽 전 선수가 참석한 한국독립야구연맹 (KIBA) 이준석 초대 총채 출범식 기사

작성일
18-01-30 08:12
글쓴이
Xtreme
IP
223.♡.♡.184
글쓴이다른 게시물 보기
추천
0
조회
1,406
댓글
7단계
시간별 역순 댓글
(1) 독립리그 출범..이승엽 "외인(外人) 도입, 장단점 공존"

이승엽은 독립리그 출범에 매우 고무적이라 기대하면서도 지속적인 관심이 필수라 강조했다.

재정적 어려움만 해결이 된다면 일단은 순기능이 예상된다는 평가다. 프로야구에서 기회를 잃은 선수들이 재기를 노릴 환경이 좋아졌다. 수 년 전만 하더라도 고양 원더스 한 팀 뿐이었던 독립구단이 어느새 4개로 늘었다.

-- 중략 --

이준석 초대 총재는 야구 산업화, 지역 사회와의 결합 등 독립리그의 여러 순기능을 설명하며 리그 자체의 육성 시스템화도 언급했다. "독립야구는 KBO가 못하는 일도 할 수 있다. 외국인선수 제한이 필요 없다. 독립리그 자체가 육성 팜이 된다면 여러 가지 시도가 가능하다. 지금까지 KBO는 2군, 3군에 육성 시스템이 제한됐다. 라오스, 베트남의 선수가 우리 독립리그에 와서 뛰다가 프로가 되는 꿈을 꿔본다"고 내다봤다.

외국인 제한을 없애는 방안은 찬반이 엇갈릴 수 있다. 경쟁력은 올라갈 지도 모르지만 한국 선수에게 돌아갈 기회는 줄어든다. 이승엽도 이를 지적하며 "아무래도 우리 선수들이 받을 기회가 외국인 선수들에게 분산될 수도 있다. 하지만 외국인 선수들이 많아지면 경기 외적으로도 그들의 태도나 루틴 등 배울 점도 많아진다. 결국 이겨 내야 한다. 장점이 있는 만큼 감수해야 할 단점도 있다"고 설명했다. 

한편 이날 정식 출범한 독립야구연맹은 연천 미라클, 서울 저니맨, 파주 챌린저스, 의정부 신한대학교 등 4개 구단이다. 오는 3월 26일 목동 구장에서 정식명칭 '2018 KIBA 드림리그'로 시즌을 시작한다. 팀 당 24경기를 치르며 프로야구가 없는 월요일에만 열린다. 8월에는 중국 대만 일본의 독립구단과 국제 교류전도 추진 중이다. 


(2) 이승엽의 바람 "독립야구, 미아 위기 베테랑의 대안"

-- 중략 --
이승엽은 궁극적으로 독립리그가 이들의 대안이 되길 바라고 있다. 이승엽은 "KBO리그 전체가 세대 교체 흐름이다. 베테랑 FA들도 기회를 못 받고 있다. 마냥 야구를 그만두는 게 아닌, 선수로 뛸 기회를 독립야구가 제공하는 것이다"라고 강조했다. 이어 그는 "구단에서 베테랑을 홀대하는 분위기가 강한데, 독립야구에서 현역 의지를 포기하지 않는다면 다시 기회를 얻을 수도 있다"고 전망했다.

과연 이승엽의 바람처럼 길 잃은 베테랑들이 독립야구 문을 노크하는 날이 올까?

http://m.sports.naver.com/kbaseball/news/read.nhn?oid=108&aid=0002676422


http://m.sports.naver.com/kbaseball/news/read.nhn?oid=109&aid=0003707553
Twitter Facebook Me2day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34916 [기사] KT, 3대 감독으로 이강철 두산 수석코치 선임 퍼스나콘 플레이볼 10-20 85 0
34915 [기사] KIA, 버나디나 팻딘 재계약 안할듯..헥터는 고심중? 퍼스나콘 ▷◁깊은슬픔 10-20 78 0
34914 [KIA] 김기태가 정회열을 날리네요. [1] 푸른솔 10-19 265 0
34913 [기사] '김진우·곽정철 방출' KIA, 선수 14명 및 코치 7명과 결별 [2] Xtreme 10-19 202 0
34912 [기사] 롯데 조원우 감독 경질, 신임 감독에 前 LG 양상문 단장 [2] 퍼스나콘 플레이볼 10-19 159 0
34911 [기사] LG, 차명석 신임 단장 임명..코칭스태프도 개편 퍼스나콘 플레이볼 10-19 86 0
34910 [기사] 최동원상, 외국인 투수 문호 개방·‘아마추어 최동원상’ 신설 Xtreme 10-19 57 0
34909 [기사] KT, 이숭용 신임 단장 선임..김진욱 감독도 사퇴 퍼스나콘 플레이볼 10-18 103 0
34908 [일반] 2018 경기도챌린지리그 챔피언결정전 일정 Xtreme 10-17 85 0
34907 [기사] NC, 2019 새 감독에 이동욱 코치 선임 [1] 퍼스나콘 플레이볼 10-17 181 0
34906 [잡담] 이정후는 부상 안 당하고 일본만 안 가면 아버지 커리어 넘을 가능성이 크네… [2] 퍼스나콘 ▷◁깊은슬픔 10-16 202 0
34905 [KIA] 와일드카드전 1차전 [29] 퍼스나콘 플레이볼 10-16 260 0
34904 [기사] 심수창, PS 해설 도전…아프리카TV서 임용수 캐스터와 호흡 Xtreme 10-16 106 0
34903 [기사] SBS스포츠, 프로야구 시청률 경쟁 엠스플 눌렀다 [1] Xtreme 10-16 193 0
34902 [KIA] 결국 양현종 [2] 푸른솔 10-15 275 0
34901 [KBO] 피타고리안 승률(2018.10.14) 퍼스나콘 플레이볼 10-14 110 1
34900 [KIA] 관종 김기태. [1] 푸른솔 10-13 277 0
34899 [기사] 힐만 감독, SK 재계약 고사.. PS 끝으로 떠난다 퍼스나콘 플레이볼 10-13 118 0
34898 [KIA] 준와일드카드결정전 2차전 [8] 퍼스나콘 플레이볼 10-12 292 0
34897 [기타] 순위(2018.10.11) 퍼스나콘 ▷◁깊은슬픔 10-12 108 0
1  2  3  4  5  6  7  8  9  10  >  >>

조회수 BEST10

  1. 게시물이 없습니다.

댓글수 BEST10

  1. 게시물이 없습니다.

추천수 BEST10

  1. 게시물이 없습니다.
copyrigh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