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SEBALLPARK

베이스볼파크 전광판 내용
파란 나라를 보았니 꿈과 사랑이 가득한

kbo

모바일 URL
http://m.baseballpark.co.kr
대표E-mail
jujak99@hanmail.net
[기사]

'FA 큰손’ LG트윈스, 소사 대체 선수로 리즈와 계약 조율 중···김현수 최종 종착지는?

작성일
17-12-01 08:42
글쓴이
Xtreme
IP
223.♡.♡.229
글쓴이다른 게시물 보기
추천
0
조회
622
댓글
7단계
시간별 역순 댓글
'대어' 김현수 놓고 서울 라이벌 LG-두산 FA 빅매치 예고...이번 주말이 고비 

조용하던 LG의 지갑이 열리고 있다. 시발점은 레다메스 리즈(34)다. 리즈는 도미니카 윈터리그에서
방어율 0 행진을 이어가며 국내 유턴 얘기가 나돌았다. <일요신문>은 최근 프로야구 소식에 정통한
복수의 관계자들로부터 LG가 올 시즌 다소 기복을 보였던 헨리 소사의 대체 선수로 리즈와 막바지
조율 중인 사실을 확인했다. 계약기간과 금액은 확정되지 않았지만, 연봉 15~20억 원 수준일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전해졌다.

-- 중략 --

당초 LG는 데이비드 허프와 헨리 소사와 재계약 방침을 세운 것으로 알려졌지만, 시즌 후반 다소
기복(11승11패)이 있었던 소사 대신 리즈와의 계약에 집중한 것으로 알려졌다.&#160;

특히 LG는 김현수에게 거액의 몸값을 제시한 것으로 알려졌다. 100~120억 원 정도로 알려졌지만,
두산 역시 프랜차이즈 선수인 김현수를, 그것도 서울 라이벌인 LG에게 빼길 수는 없다는 입장이어서
역대급 FA계약이 성사될 가능성도 점쳐진다.&#160;

LG로선 리즈에 이어 김현수를 잡을 경우 레전드 방출이란 대명사로 불리는 팬들의 비난을 다소
잠재울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FA 큰 손 LG가 천적이었던 김현수 영입에 집중하는 이유이기도 하다.

-- 중략 --

한편, 김현수는 LG와 두산의 치열한 러브콜 속에 미국 도전에 대한 희망도 여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LG로선 지갑을 열기도 전에 스토브리그를 접을 수도 있다. 하지만 한 관계자는 “LG가 며칠째
김현수와 접촉한 것으로 안다”면서 “김현수의 최종거취는 이번 주말이 마지노선이 될 것으로
보인다”고 귀뜸했다.

FA 큰손이자 지난해 프로관중 최다누적순위 1위에 오른 LG트윈스와 팬들로선 이번 주말 김현수의
행보에 이목이 집중될 것으로 보인다.&#160;

http://m.ilyo.co.kr/?ac=article_view&toto_id=&entry_id=282101


또 누구 머리를 맞출까 두렵네요.
Twitter Facebook Me2day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34778 [기타] 팀순위(2018.07.18) [1] 퍼스나콘 ▷◁깊은슬픔 07-19 60 0
34777 결혼하면 좋은점 알려줌 하은이네 07-19 61 0
34776 [기사] 임창용, 20일 KT전 출격… 3946일 만 선발 등판 [2] 푸른솔 07-19 73 0
34775 극사실주의 팬아트.JPG 하은이네 07-17 114 0
34774 [일반] 천안야구장 시설 수준 = 북한야구장 Xtreme 07-17 80 0
34773 [일반] 북한 야구 - 김정일 정권때 럭비와 함께 사라졌다가 김정은 집권 후 2016년 … Xtreme 07-14 108 0
34772 [기타] 팀순위(2018.07.12) 퍼스나콘 ▷◁깊은슬픔 07-14 111 0
34771 [익뚜의 야스]125. 올스타 명단 퍼스나콘 ▷◁깊은슬픔 07-14 102 0
34770 [기사] 창원 新구장 명칭, 어떻게 정해질까 Xtreme 07-14 98 0
34769 [기사] 한화, 휠러 방출..대체 선수로 데이비드 헤일 영입 퍼스나콘 플레이볼 07-13 116 0
34768 [KBO] 피타고리안 승률 (2018.07.12) 퍼스나콘 플레이볼 07-12 118 1
34767 [KIA] 1루수 최원준. [10] 푸른솔 07-12 307 0
34766 [기사] 야구 남북교류, 가능한가 Xtreme 07-12 108 0
34765 [KIA] 돌기태의 환상적인 운영. [8] 푸른솔 07-11 309 0
34764 [기사] 박흥식 감독은 매일 오후 6시 30분이 설렌다 퍼스나콘 플레이볼 07-10 139 0
34763 [기사] '내·외야 멀티' 최원준, KIA 야수 육성의 민낯 푸른솔 07-10 197 0
34762 [기타] 팀순위(2018.07.08) 퍼스나콘 ▷◁깊은슬픔 07-10 111 0
34761 [KBO] 피타고리안 승률 (2018.07.08) 퍼스나콘 플레이볼 07-09 145 1
34760 [기사] ‘보직 파괴’ KIA 마운드, 5할 붕괴 자충수 푸른솔 07-09 181 0
34759 [한화] 김태균 2000안타 달성 퍼스나콘 플레이볼 07-08 147 0
1  2  3  4  5  6  7  8  9  10  >  >>
copyrigh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