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SEBALLPARK

베이스볼파크 전광판 내용
파란 나라를 보았니 꿈과 사랑이 가득한

kbo

모바일 URL
http://m.baseballpark.co.kr
대표E-mail
jujak99@hanmail.net
[기사]

KIA-양현종, 출발 속도 늦춘다..1차 협상 미루기로

작성일
16-11-09 15:01
글쓴이
퍼스나콘 ▷◁깊은슬픔
IP
183.♡.♡.34
글쓴이다른 게시물 보기
추천
0
조회
1,023
댓글
7단계
시간별 역순 댓글

http://sports.media.daum.net/sports/baseball/newsview?newsId=20161109055138163

지난주 구단 관계자를 만나 “해외 진출과 국내 잔류에 절반씩 가능성을 두고 있다”고 밝힌 양현종은 이날 FA 신청 뒤 구단 관계자와 또 한 차례 만났다. 보통 여기서 1차 협상 약속을 잡는다. 그러나 양측은 구체적인 날짜를 정하지 않았다. 해외 구단 상황을 먼저 살펴본 뒤 협상을 시작하기로 했다.

KIA와 양현종의 이번 FA 협상은 여러가지로 이전까지 FA 협상과는 분위기가 다르다.

KIA는 1선발 양현종을 반드시 잡아야 하지만 양현종은 해외와 국내에 모두 마음을 두고 있다. FA 제도 변경으로 우선협상기간도 사라져 KIA는 국내 다른 구단뿐 아니라 해외 구단들과도 같은 지점에서 경쟁을 시작해야 하는 입장이다. 확실한 의지와 성의를 갖고 계약을 준비하고 있지만 협상 테이블에 먼저 앉는다고 승산이 높아지지는 않는다.

양현종 역시 데뷔 이후 자신이 선발 투수로 성장해온 KIA 구단에 애정을 갖고 있다. 국내 잔류에 절반의 가능성을 두고 있는 것도 그런 이유에서다. 그러나 2년 전 포스팅에 실패한 이후 오히려 훨씬 좋은 성적을 거둔 양현종은 해외 진출에 대한 꿈을 접지 않고 있다. 일단 우선 순위는 해외 구단일 수밖에 없다. 이에 초반에는 해외 구단들의 움직임과 관심도를 먼저 지켜보기로 KIA 구단과 의견을 조율했다.

따라서 KIA와 양현종의 첫 협상은 상당히 늦춰지게 됐다. 일단 11월 중순은 넘길 것으로 보인다.

특히 메이저리그 구단의 경우 다음달 초 윈터미팅이 끝나야 팀별로 구체적인 전력 구상을 세운다. 리그 내의 FA 시장 흐름도 고려해야 하기에 보통은 메이저리그 진출에 도전하는 아시아권 선수들에게는 윈터미팅 이후에야 구단들로부터 본격적인 제안이 쏟아진다. 올해 메이저리그 윈터미팅은 12월5일부터 나흘 동안 열린다. 어쩌면 양현종과 KIA는 12월에야 본격적인 협상을 시작하게 될 수도 있다.

.

.

일단 대어급 2명 보강하지 않는 이상 내년 전력에 빨간 불 들어올 가능성이 크겠네요.

Twitter Facebook Me2day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733 [기사] '벼랑 끝' KIA, 경기 전 훈련 음악 바꿨다 [1] 퍼스나콘 ▷◁깊은슬픔 09-23 1231 0
1732 [KIA] 김기태 감독의 무능한 경기 운영 능력 [11] 퍼스나콘 ▷◁깊은슬픔 09-23 1303 0
1731 [KIA] 야구 안 봐서 다행이네요. [1] 퍼스나콘 ▷◁깊은슬픔 09-22 1107 1
1730 [KIA] 1, 2위가 뒤집힐 경우의 수 [2] 퍼스나콘 ▷◁깊은슬픔 09-21 1086 0
1729 [KIA] 야구 보기 힘드네요 -_- [2] 퍼스나콘 ▷◁깊은슬픔 09-21 972 0
1728 [기사] 역전패 단골 KIA, 불펜만 문제인가? 퍼스나콘 ▷◁깊은슬픔 09-17 912 1
1727 [KIA] 김선빈 4안타 경기~ [2] 퍼스나콘 ▷◁깊은슬픔 09-16 1036 1
1726 [기사] 류현진♥배지현 아나, 열애 중.."결혼 전제" 퍼스나콘 ▷◁깊은슬픔 09-13 1034 0
1725 [기사] 'FA 비극' 넥센 김민성 법적대응 시작 퍼스나콘 ▷◁깊은슬픔 09-13 1102 0
1724 [KIA] 이렇게 롤코 타는 1위팀이 있었던가... [2] 퍼스나콘 ▷◁깊은슬픔 09-07 1049 0
1723 [KIA] 순한 맛 김성근 [3] 퍼스나콘 ▷◁깊은슬픔 09-02 1215 0
1722 [기사] KIA 사라진 희망·윤석민 올해 복귀 불가 퍼스나콘 ▷◁깊은슬픔 08-30 942 0
1721 [기사] KIA, 유재신을 유격수로 준비시키는 이유는? [3] 퍼스나콘 ▷◁깊은슬픔 08-26 2758 0
1720 [KIA] 전반기 순위와 어제까지 순위 경기차 [1] 퍼스나콘 ▷◁깊은슬픔 08-19 1182 0
1719 [잡담] 꿀꿀한 트레이드네요. [5] 퍼스나콘 ▷◁깊은슬픔 07-31 1584 0
1718 [기사] 또 미뤄진 윤석민의 귀환, 9월로 넘어갔다 퍼스나콘 ▷◁깊은슬픔 07-29 983 0
1717 [기사] 선동렬 전 WBC 투수 코치, 대표팀 전임 감독 선임 퍼스나콘 ▷◁깊은슬픔 07-24 921 0
1716 [기사] '최연소 올스타' 이정후 "아버지 뛰어넘으라는 이승엽의 말, 영광" [2] 퍼스나콘 ▷◁깊은슬픔 07-15 1261 0
1715 [펌글] 19金 [1] 퍼스나콘 ▷◁깊은슬픔 07-09 1131 0
1714 [잡담] 예전에 한대화 짤리고 나서 한용덕이 팀 잘 수습해서 [1] 퍼스나콘 ▷◁깊은슬픔 07-02 3704 0
<<  1  2  3  4  5  6  7  8  9  10  >  >> 다음검색

조회수 BEST10

  1. 게시물이 없습니다.

댓글수 BEST10

  1. 게시물이 없습니다.

추천수 BEST10

  1. 게시물이 없습니다.
copyrigh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