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SEBALLPARK

베이스볼파크 전광판 내용
파란 나라를 보았니 꿈과 사랑이 가득한

kbo

모바일 URL
http://m.baseballpark.co.kr
대표E-mail
jujak99@hanmail.net
[기사]

KIA-양현종, 출발 속도 늦춘다..1차 협상 미루기로

작성일
16-11-09 15:01
글쓴이
퍼스나콘 ▷◁깊은슬픔
IP
183.♡.♡.34
글쓴이다른 게시물 보기
추천
0
조회
1,098
댓글
7단계
시간별 역순 댓글

http://sports.media.daum.net/sports/baseball/newsview?newsId=20161109055138163

지난주 구단 관계자를 만나 “해외 진출과 국내 잔류에 절반씩 가능성을 두고 있다”고 밝힌 양현종은 이날 FA 신청 뒤 구단 관계자와 또 한 차례 만났다. 보통 여기서 1차 협상 약속을 잡는다. 그러나 양측은 구체적인 날짜를 정하지 않았다. 해외 구단 상황을 먼저 살펴본 뒤 협상을 시작하기로 했다.

KIA와 양현종의 이번 FA 협상은 여러가지로 이전까지 FA 협상과는 분위기가 다르다.

KIA는 1선발 양현종을 반드시 잡아야 하지만 양현종은 해외와 국내에 모두 마음을 두고 있다. FA 제도 변경으로 우선협상기간도 사라져 KIA는 국내 다른 구단뿐 아니라 해외 구단들과도 같은 지점에서 경쟁을 시작해야 하는 입장이다. 확실한 의지와 성의를 갖고 계약을 준비하고 있지만 협상 테이블에 먼저 앉는다고 승산이 높아지지는 않는다.

양현종 역시 데뷔 이후 자신이 선발 투수로 성장해온 KIA 구단에 애정을 갖고 있다. 국내 잔류에 절반의 가능성을 두고 있는 것도 그런 이유에서다. 그러나 2년 전 포스팅에 실패한 이후 오히려 훨씬 좋은 성적을 거둔 양현종은 해외 진출에 대한 꿈을 접지 않고 있다. 일단 우선 순위는 해외 구단일 수밖에 없다. 이에 초반에는 해외 구단들의 움직임과 관심도를 먼저 지켜보기로 KIA 구단과 의견을 조율했다.

따라서 KIA와 양현종의 첫 협상은 상당히 늦춰지게 됐다. 일단 11월 중순은 넘길 것으로 보인다.

특히 메이저리그 구단의 경우 다음달 초 윈터미팅이 끝나야 팀별로 구체적인 전력 구상을 세운다. 리그 내의 FA 시장 흐름도 고려해야 하기에 보통은 메이저리그 진출에 도전하는 아시아권 선수들에게는 윈터미팅 이후에야 구단들로부터 본격적인 제안이 쏟아진다. 올해 메이저리그 윈터미팅은 12월5일부터 나흘 동안 열린다. 어쩌면 양현종과 KIA는 12월에야 본격적인 협상을 시작하게 될 수도 있다.

.

.

일단 대어급 2명 보강하지 않는 이상 내년 전력에 빨간 불 들어올 가능성이 크겠네요.

Twitter Facebook Me2day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775 [기사] FA 손시헌·이종욱·지석훈, NC 계약 완료 퍼스나콘 ▷◁깊은슬픔 12-19 1006 0
1774 [기사] 친정팀 맹비난한 린드블럼..롯데 "의사소통 문제" 퍼스나콘 ▷◁깊은슬픔 12-13 1133 0
1773 [기사] 로사리오, 한화 떠나 일본 한신과 2년 82억원에 합의 퍼스나콘 ▷◁깊은슬픔 12-09 1031 0
1772 [기사] 미국 기자 "로사리오, 꾸준히 관심 보이던 한신과 계약" 퍼스나콘 ▷◁깊은슬픔 12-08 1057 0
1771 [KIA] 안범호 퍼스나콘 ▷◁깊은슬픔 12-02 1143 0
1770 [기타] 2018년 보류선수 명단 제외 선수 퍼스나콘 ▷◁깊은슬픔 11-30 1162 0
1769 [기타] "손아섭 우익수만 확정" 롯데 외야 교통정리는? 퍼스나콘 ▷◁깊은슬픔 11-29 1172 0
1768 [기사] 니퍼트-민병헌 냉기류, 두산은 시즌중 이미 결단내렸다 [1] 퍼스나콘 ▷◁깊은슬픔 11-27 1361 0
1767 [잡담] LG의 외부 FA 영입이 없다면 류중일 감독은 어떻게 될런지 퍼스나콘 ▷◁깊은슬픔 11-26 1223 0
1766 [잡담] 류중일 감독 영입하고 양상문이 단장됐을 때 [4] 퍼스나콘 ▷◁깊은슬픔 11-23 1575 0
1765 [기사] 두산 "민병헌 거취? 아직 아무것도 정해진 것 없어" [1] 퍼스나콘 ▷◁깊은슬픔 11-15 3044 0
1764 [잡담] 연도별 FA 최고 금액 [3] 퍼스나콘 ▷◁깊은슬픔 11-09 3312 0
1763 [기사] 두산, 베테랑 투수 김성배에 재계약 불가 통보 퍼스나콘 ▷◁깊은슬픔 11-08 1300 0
1762 [기사] 'FA 1호' 문규현 "구단에 감사하다, 보답하겠다" 퍼스나콘 ▷◁깊은슬픔 11-08 1191 0
1761 [KIA] 양현종의 적정 연봉은 얼마일까요? [2] 퍼스나콘 ▷◁깊은슬픔 11-07 3143 0
1760 [기사] 검찰, 이장석 징역 8년 구형.."사필귀정의 엄한 처벌 해달라" 퍼스나콘 ▷◁깊은슬픔 11-06 1263 0
1759 [기사] '테임즈 효과' KBO리그를 향한 시선이 바뀌었다 퍼스나콘 ▷◁깊은슬픔 11-05 2207 0
1758 [잡담] 1WAR당 비용으로 FA 선수들의 몸값을 계산해보면 퍼스나콘 ▷◁깊은슬픔 11-04 1976 0
1757 [기사] 눈앞으로 다가온 FA 시장, kt발 황재균 태풍되나 퍼스나콘 ▷◁깊은슬픔 11-03 1271 0
1756 [잡담] 선수별 한국시리즈 우승 횟수 퍼스나콘 ▷◁깊은슬픔 11-03 2260 0
<<  1  2  3  4  5  6  7  8  9  10  >  >> 다음검색

조회수 BEST10

  1. 게시물이 없습니다.

댓글수 BEST10

  1. 게시물이 없습니다.

추천수 BEST10

  1. 게시물이 없습니다.
copyrigh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