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SEBALLPARK

베이스볼파크 전광판 내용
손 씻기로  내 건강 지키기

bullpen3

모바일 URL
http://m.baseballpark.co.kr
대표E-mail
jujak99@hanmail.net

[기사] 복수 경작인 "내곡동 땅 측량 현장에 오세훈 있었다"

작성일
21-03-26 22:22
글쓴이
퍼스나콘 플레이볼
IP
14.♡.♡.162
글쓴이다른 게시물 보기
추천
0
조회
406
댓글
7단계
시간별 역순 댓글




[앵커]

오세훈 후보의 '내곡동 땅' 의혹에 대한 속보입니다.

서울 내곡동 106과 110번지 4천4백여 제곱미터.

이 땅은 지난 2009년 11월 보금자리 주택지구로 수용되면서 오 후보의 부인과 처가는 36억 5천만 원을 보상받았습니다.

오 후보는 그 동안 이 땅의 존재나 위치를 몰랐고, 개발지구에 포함된 것도 알지 못했다는 입장이었습니다.

그런데 오 후보 처가가 2005년 6월, 이 땅을 측량한 사실이 KBS 취재 결과 확인됐습니다.

이명박 시장 시절 내곡지구 개발을 본격 추진하기 직전입니다.

먼저, 송명희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오세훈 후보의 장모와 오 후보 아내 등 4남매, 모두 5명은 지난 1970년 서울 내곡동 두 필지의 밭을 지분으로 나눠 상속받았습니다.

상속 이후 농지가 어떤 상태로 유지돼 왔는지는 확인이 안 됩니다.

서울 내곡동에서 20년 째 살고 있는 김 모 씨.

김 씨는 지난 2000년 초부터 오 후보 아내와 처가 땅에서 경작을 시작했습니다.

당시는 땅 주인이 누군지 알지 못했습니다.

[김OO/경작인/음성변조 : "주인네가 없고 그렇다고... 조경수를 옆에다가 좀 했었고, 맥문동이라고 그러는데 그걸 많이 재배했었죠."]

김 씨는 몇 년 후 땅 주인이라며 남녀 두 사람이 찾아왔다고 말합니다.

[김OO/경작인/음성변조 : "사람들이 점잖다고 생각했고... 내가 볼 때 또 꺼림칙해서 못 가고 그래서 잘못했습니다.."]

이 날은 소작을 하라는 말과 함께 전화번호를 주고 받았는데 김 씨 휴대전화에는 오 후보 장모의 이름과 번호가 입력돼 있습니다.

그리고 몇 달 뒤 다시 연락이 왔습니다.

땅을 측량하겠다고 했고, 다음 날 바로 측량이 이뤄졌다는 겁니다.

KBS가 입수한 해당 토지에 대한 당시 지적공사의 측량기록입니다.

2005년 6월 10일 측량신청이 접수, 사흘 뒤인 6월 13일 두 필지에 대해 측량이 실제 이뤄진 것이 확인됩니다.

이해관계인, 즉 오 후보 처가에서 측량을 신청한 것으로 보입니다.

목적은 소유한 땅의 실제 경계가 어디까진지 확인하기 위한 거였습니다.

'이명박 서울시'가 이 땅이 포함된 내곡지구 개발을 건교부에 최초로 공식 제안한 건 2006년 3월.

그러나 제안을 위해서는 시행사였던 SH가 먼저 내곡지구에 대한 구체적인 개발 계획을 세워야 합니다.

이를 위해 SH가 세 개 업체와 맺은 조사설계 용역 계약서.

2005년 6월 22일부터 용역을 시작한다고 돼 있습니다.

오 후보 아내와 처가 땅에 대한 측량은 개발 용역 용역 착수 9일 전이었습니다.

이에 대해 오 후보 측은 '내곡동 땅' 측량 사실을 지금까지 몰랐으며 후보가 처가에 직접 확인한 결과 2005년 쯤, 불법 점유자가 있어 경계를 정확히 하기 위해 측량한 것으로 확인했다고 밝혔습니다.

KBS 뉴스 송명희입니다.







[앵커]

2005년 측량 때 이 땅에선 여러 사람이 농사를 짓고 있었습니다.

이 가운데 일부는 측량 당시 현장에 오세훈 후보가 있었다고 증언하고 있는데요.

계속해서 송명훈 기자입니다.

[리포트]

오세훈 후보의 아내와 처가 땅에는 김 모 씨를 포함해 최소한 4명이 경작을 하고 있었던 것으로 보입니다.

KBS는 이들 중 3명을 접촉했고 두 명이 측량 현장을 지켜봤다고 말했습니다.

우선 땅 주인 측에서 두 명이 왔는데 한 명은 오세훈 후보의 장인, 성은 정 씨로 기억합니다.

[김 모 씨 A : "장인은 좀 나이가 들어서 머리가 둥글둥글하니. (그 장인은 성함이 생각나세요?) 정 뭐 신데."]

[김 모 씨 B : "저 0000 씨 남편이라는 것 같던데."]

다른 한 명은 오세훈 후보였다고 주장했습니다.

[김 모 씨 B : "(그때 오세훈 후보가 측량하러 온 거를 직접 보셨어요?) 봤어요. 모두 다 봤는데, 그때."]

이들이 오세훈 후보로 기억하는 사람의 특징을 언급하는 과정에서 공통적으로 선글라스가 나왔습니다.

[김 모 씨 A : "선글라스 딱 끼고 넥타이는 안 매고, 어디 무슨 뭐라 콤비 그런 걸 입었더라고, 키가 크니까 태가 금방 나요."]

[김 모 씨 B : "선글라스를 쓰고, 선글라스를 쓰고 무슨 점퍼를 입었었나 그랬을 거예요. 아마."]

오 후보로 기억되는 사람에게 경작인 중 한 명이 먼저 말을 걸어 인사를 나누었다는 점에서도 기억이 일치했습니다.

[김 모 씨 A : "제가 아, 오 후보님 아니시냐고 그래서 이야기 다 했습니다."]

[김 모 씨 B : "그래서 오 변호사님이라고 인사한 것을 내가 기억한 것 같은데..."]

경작인 한 명은 측량이 끝난 뒤 인근 식당에서 함께 점심을 함께 먹었다고도 주장했습니다.

[김 모 씨 A : "(세 분이 식사하러 가셨고, 뭐 드셨는지 기억 나세요?) 생태. 생태탕. 정치 이야기를 조금 서로 했어요."]

취재진은 언급된 식당이 실제 존재하는지 찾아가 봤습니다.

지금은 공사장, 하지만 오랫동안 식당이 있었다는 사실은 확인할 수 있었습니다.

[인근 주민 : "펜스 쳐놓은데 식당이 있었죠. 안골식당."]

[인근주민 : "(한식 같은 거 팔고요?) 네네. (영업한 지는 오래됐고요?) 예 예. 저희 오기 전부터 있었는데."]

측량을 하면 신청인이 입회, 서명을 하도록 돼 있는데 국토정보공사는 입회인 정보를 비공개한 후 측량 결과도를 공개한 상태입니다.

측량 당시 현장에 갔었느냐는 질문에 오세훈 후보 측은 측량 사실조차 알지 못했다며, 현장에 있었던 사람은 장인과 큰 처남이었다고 답했습니다.

KBS 뉴스 송명훈입니다.

Twitter Facebook Me2day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73991 재밌기로 손에 꼽는 고양이 영상. 퍼스나콘 [KS] 꼴뚜기 04-19 15 1
73990 SG 워너비 - '내 사람' 풀영상 [1] 퍼스나콘 [KS] 꼴뚜기 04-19 26 0
73989 유럽 축구 난리났군요. [1] 퍼스나콘 ▷◁깊은슬픔 04-19 60 0
73988 [놀면 뭐하니? 후공개] MSG 워너비 2차 블라인드 오디션 풀영상 퍼스나콘 [KS] 꼴뚜기 04-17 86 0
73987 국무총리 김부겸 임명, 5개 부처 개각, 청와대 비서진 인사 퍼스나콘 플레이볼 04-16 186 0
73986 민주당 원내대표 윤호중 당선 퍼스나콘 플레이볼 04-16 151 0
73985 WWE 레슬매니아 백래쉬 2021 확정경기 (5.17 IB 스포츠 라이브) Xtreme 04-13 219 0
73984 맨날 빡친 고양이 퍼스나콘 [KS] 꼴뚜기 04-12 242 1
73983 [기사] 코스닥 1000선 돌파..20년 7개월만 퍼스나콘 플레이볼 04-12 204 0
73982 정치적으로 제정신인 커뮤니티가 별로 없는듯 [5] 퍼스나콘 ▷◁깊은슬픔 04-10 512 0
73981 WWE 레슬매니아 37 최종대진표 (내일과 모레 IB 스포츠 라이브) Xtreme 04-10 230 0
73980 [영상] 한국형 전투기 'KF-21 보라매' 시제기 출고식 퍼스나콘 플레이볼 04-09 221 1
73979 [기사] 검찰, 임종석·조국·이광철 '울산시장 선거개입' 무혐의 퍼스나콘 플레이볼 04-09 234 0
73978 임팩트 레슬링 "리벨리온 2021" 확정경기 Xtreme 04-09 210 0
73977 임팩트 레슬링 '하드코어 저스티스 2021' 최종대진표 (WWE 레슬매… Xtreme 04-09 210 0
73976 잠도 안오고 해서 퍼스나콘 [KS] 꼴뚜기 04-05 292 0
73975 LG폰 '운명의날'..사업철수 공식발표 후 인력재배치 본격화 [2] 퍼스나콘 ▷◁깊은슬픔 04-04 476 0
73974 [문 대통령 연설] 제73주년 4·3 희생자 추념사 (21.04.03) [1] 퍼스나콘 플레이볼 04-03 532 0
73973 '시대의 어른' 채현국 효암학원 이사장 별세 [1] 퍼스나콘 플레이볼 04-02 595 0
73972 [기사] 오세훈 큰처남, 측량 때문에 못 갔다던 행사 참석 사진 나와 퍼스나콘 플레이볼 04-01 394 0
1  2  3  4  5  6  7  8  9  10  >  >>
copyrigh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