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SEBALLPARK

베이스볼파크 전광판 내용
파란 나라를 보았니 꿈과 사랑이 가득한

bullpen3

모바일 URL
http://m.baseballpark.co.kr
대표E-mail
jujak99@hanmail.net

무라카미 하루키 : <보헤미안 랩소디 싱어롱>

작성일
19-01-10 14:29
글쓴이
퍼스나콘 선배거긴안돼
IP
124.♡.♡.130
글쓴이다른 게시물 보기
추천
1
조회
309
댓글
7단계
시간별 역순 댓글


<엘제이 타임즈>에 따르면 영화 '보헤미안 랩소디'의 한국내 누적관객수가 천만명을 돌파했다고 한다. 
영국의 록밴드 퀸의 보컬인 프레디머큐리의 일대기를 다른 영화로, 본토인 영국보다도 한국에서 인기가 더 높더라는 내용이다.
기사를 더 살펴 보면 영화 속 공연 장면에서 관객들이 모두 함께 노래를 따라부르는 '싱어롱 상영관'이 특히 인기라고 한다. 
발표 된 지 40년도 더 지난 노래를 자국어도 아닌 가사로 다 같이 따라 부른다니 대단하다.

이런 기사를 읽다 보니 이 싱어롱이라는 상영이 궁금해져서, 
하루는 한국 출판사에서의 볼일을 다 마치고 혼자 웸등포라는 곳에 있는 영화관에 가 보게 되었다.
물론 아내와 함께여도 좋지만, 퀸도 록밴드도 좋아하지 않아서 "그렇게 보고 싶으면 친구랑 다녀와" 라고 한다. 
하지만 한국에 있는 친구들은 다들 성실하게 일을 하거나 가족을 돌보느라 바쁘다 보니 나하고는 좀처럼 어울려주지 않는다. 
이 나이에는 뭐 당연한 얘기지만.

그렇게 처음으로 보게 된 싱어롱은 아니나 다를까, 푹 빠져버리게 하는 요소들이 가득했다. 
우선 영화가 채 시작하기도 전, 20세기 폭스사의 로고와  효과음이 나오는 장면부터 관객들이 다 같이 휘파람을 부르고 박수를 친다
(편집자 주 : 퀸의 기타리스트인 브라이언 메이가 이 영화가 시작할 때 나오는 효과음을 연주했습니다) 

영화 속 인물들이 "미국 일주 투어를 하게 됐어"라는 대사를 하면 관객들은 놀라운 듯 "우와"하고 탄성을 지르며 낄낄댄다. 
분명히 말하지만 지금 막 퀸의 공연이 발표 된 것이 아니다. 
이 영화의 배경은 틀림 없이 40년 전의 영국이다.

'라이브에이드' 공연에서 퀸과 함께 무대에 서게 될 뮤지션들이 언급되는 장면도 인상적이다. 
U2, 엘튼존, 메카트니 같은 이름이 하나씩 하나씩 불릴 때 마다, 
한국 여성들 특유의 "오오오"하는 두성을 외치며 즐거워하는 식이다. 
이런 것은 같은 영화를 적어도 두어번은 보고 공감대를 가진 사람들이 여러명 모여야 가능 한 발상이다. 
그러지 않고서는 볼 수 없는 풍경일 것이다. 

하지만 뭐니뭐니 해도 가장 멋있는 부분은 영화가 끝날 무렵의 웸블리 공연에서의 장면이다. 
누군가 "자아 이제 다들 일어나세요"라고 말하지도 않았는데 다 같이 일어서서 보헤미안랩소디와 라디오가가를 함께 따라부르더니, 
위아더챔피온이 나올 때에는 모두가 어깨동무까지 하고 좌우로 들썩들썩 파도타기를 하는 것이다. 
야광봉이나 탬버린을 가져와서 흔들어 대는 사람들도 더러 있었고, 
가짜콧수염을 붙여서 생전의 프레디머큐리처럼 꾸미고 온 사람도 보였다. 
과연 굉장했다. 

그런데, 영화를 이런 식으로 즐기는 나라는 인도라고 들었는데, 
프레디머큐리가 인도쪽 혈통인 사실과는 아무래도 상관 없는 일이겠지요?


Twitter Facebook Me2day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72980 OTP dnld12 오류 [2] 퍼스나콘 ♡핫초코♡ 06-19 46 1
72979 로큰롤라디오(Rock'N Roll Radio) - take me home [2] 퍼스나콘 [KS] 꼴뚜기 06-19 37 2
72978 [펌]요즘 동화책 [1] 퍼스나콘 ▷◁깊은슬픔 06-19 38 1
72977 WWE 스텀핑 그라운즈 2019 최종대진표(24일 IB 스포츠 라이브) Xtreme 06-19 14 0
72976 AEW(올 엘리트 레슬링) 파이터 페스트 2019 확정 경기 Xtreme 06-19 18 0
72975 윤석열 검찰총장 후보가 과연 검찰 개혁에 성공할 수 있을까요? 퍼스나콘 ▷◁깊은슬픔 06-18 83 0
72974 [장도리] 2019년 6월 18일 퍼스나콘 플레이볼 06-18 83 2
72973 2019년 6월 셋째주 음원 순위 [4] 퍼스나콘 (매실)은이 06-18 145 4
72972 구해줘 홈즈를 봤는데요 [4] 퍼스나콘 ♡핫초코♡ 06-18 159 0
72971 [펌] 집들고 튄 매형 꿀빨며 살겠지...... [1] 퍼스나콘 플레이볼 06-17 181 1
72970 문 대통령, 검찰총장 후보자로 윤석열 지명 퍼스나콘 플레이볼 06-17 82 1
72969 마블 선풍기 왔는데요 [4] 퍼스나콘 ♡핫초코♡ 06-16 204 0
72968 축구 안주 [4] 퍼스나콘 가슴에돋은칼 06-16 217 1
72967 투머치토커 근황 [1] 퍼스나콘 플레이볼 06-15 182 1
72966 "비아이 마약, YG 이미 알고 있었다"..양현석·양민석 동반 사퇴 퍼스나콘 ▷◁깊은슬픔 06-15 83 0
72965 [기사] 한국 언론 신뢰도, 4년 연속 부동의 꼴찌 퍼스나콘 플레이볼 06-15 72 0
72964 [문 대통령 연설] 스웨덴 의회 연설 (19.06.14) [1] 퍼스나콘 플레이볼 06-15 172 0
72963 아재들이 좋아할만한 예능이... 퍼스나콘 [KS] 꼴뚜기 06-14 108 0
72962 올 엘리트 레슬링(AEW) 올 아웃 2019 확정경기 Xtreme 06-14 59 0
72961 퇴근 후에 카톡하는 직장 상사놈 퍼스나콘 ▷◁깊은슬픔 06-13 138 0
1  2  3  4  5  6  7  8  9  10  >  >>
copyrigh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