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SEBALLPARK

베이스볼파크 전광판 내용
독거 노인들의 즐거운 놀이터 베이스볼파크입니다

bullpen3

모바일 URL
http://m.baseballpark.co.kr
대표E-mail
jujak99@hanmail.net

[기사] '노무현 수사' 이인규 전 중수부장, 갑작스런 출국 왜?

작성일
17-08-10 22:43
글쓴이
퍼스나콘 플레이볼
IP
220.♡.♡.205
글쓴이다른 게시물 보기
추천
0
조회
783
댓글
7단계
시간별 역순 댓글
2009년 검찰의 노무현 전 대통령 수사 당시 대검찰청 중앙수사부장을 맡았던 이인규 변호사가 9년 동안 다니던 로펌을 6월말 그만둔 것으로 확인됐다. 이 변호사는 로펌 퇴사와 동시에 갑작스럽게 해외로 나갈 준비를 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법조계 안팎에선 이 변호사의 출국이 사실상 도피성 출국이 아니냐는 말이 나오고 있다. 실제로 이 변호사의 지인 중에선 그가 이미 출국했다고 말하는 이들도 있으나 8월10일 현재 출국 여부는 확인되지 않고 있다. 다만 이 변호사의 서울 종로구 평창동 집에는 신문과 택배 등이 집 밖에 그대로 쌓여 있었으며, 인근 주민들은 “이 변호사 가족을 못 본 지 3주 정도 됐으며, 차량 2대도 움직이지 않은 지 오래됐다”고 말했다.

기자는 8월7일부터 이 변호사에게 여러 차례 전화를 걸었으나 그는 전화를 받질 않았다. 출국 여부를 묻는 문자 메시지에도 답변을 보내오지 않았다. 이 변호사는 자신이 형사팀장으로 있던 법무법인 바른을 그만둘 당시 주변에 “이제 자녀가 있는 미국에서 좀 쉬고 싶다”며 출국 계획을 밝혔다고 한다. 바른 관계자는 “60대가 돼서 좀 쉬겠다고 했는데 구체적으로 뭘 할지는 모르겠다고 말했다”며 “출국 준비가 필요해 8월 중으로 나간다고 했으나 관광비자는 아닌 것 같다”고 설명했다.

대검 중수부장을 지내며 노무현 전 대통령을 수사했던 이 변호사는 노 전 대통령 서거 후 검찰을 그만두고 2009년 9월 법무법인 바른에 영입됐다. 당시 바른은 박연차 전 태광실업 회장을 변호했다. 9년 가까이 다닌 바른을 그만둔 시점은 공교롭게도 국가정보원 개혁발전위원회(이하 국정원 개혁위)가 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의 간접적 원인이 됐던 이른바 ‘논두렁 시계’ 사건에 대해 진상조사에 착수하겠다고 나선 즈음이다. 논두렁 시계 사건은 2009년 노 전 대통령 수사 당시 ‘권양숙 여사가 박연차 전 태광실업 회장으로부터 받은 명품시계를 논두렁에 버렸다’는 언론보도를 말한다. 이 변호사는 2015년 2월 경향신문 측에 “‘논두렁 시계’ 언론보도는 국정원 주도로 이뤄진 것”이라고 말해 파문이 일었다. 국정원 개혁위는 최근 이 사건을 국정원 적폐의 하나로 꼽은 바 있다.

이 변호사 주변에선 그의 출국 시도에 대해 최근 한 사정기관이 이 변호사가 그의 고등학교 동문인 강남훈 홈앤쇼핑 대표와 관련된 각종 의혹에 연루돼 있다는 의혹에 대해 내사에 나선 것과 무관하지 않다는 말도 파다하다. 이 사정기관은 강 대표가 홈앤쇼핑 마곡사옥 신축 시공사를 삼성물산으로 선정하는 과정에서 일었던 각종 의혹에 대해 들여다보고 있으며, 여기에 이 변호사가 연루됐다는 의혹도 같이 보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홈앤쇼핑은 이 변호사가 바른에서 재직하는 동안 수십 건의 사건을 바른에 맡기며 거액의 수임료를 냈다. 뿐만 아니라 이 변호사 밑에서 일하던 운전기사가 강 대표 운전기사로 옮기는 등 두 사람이 단순한 변호사와 의뢰인 관계를 뛰어넘었다는 이야기도 나오고 있다.


토꼈네요. -_-
Twitter Facebook Me2day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신규 회원을 위한 베팍 이용 안내 [13] 운영진 07-22 1165610 13
69404 WWE RAW 독점 PPV TLC 2017 최종대진표 (10월 23일) Xtreme 12:27 9 0
69403 [기사] 우병우 아들, 한달에 13일만 운전병 일해..다리부상에도 선발 [2] 퍼스나콘 플레이볼 11:52 71 0
69402 시노자키 아이 화보 대란 [1] 퍼스나콘 네로울프 11:24 100 0
69401 뻘글 [2] 인생은여름방학처럼 11:18 82 0
69400 저지 쓰리런 [3] 난아르요 10:52 102 0
69399 이마트 웹드라마 [5] 퍼스나콘 ▷◁깊은슬픔 09:45 130 1
69398 마을 통행료 받는거 [5] 퍼스나콘 김도균 09:17 164 0
69397 503은 참 [6] 난아르요 09:04 158 0
69396 2017년 10월 셋째주 음원 순위 퍼스나콘 (매실)은이 07:20 34 1
69395 병역, 범죄, 저출산고령화 퍼스나콘 volon 10-16 75 0
69394 일본의 목장 알바녀 [5] 퍼스나콘 ▷◁깊은슬픔 10-16 208 1
69393 625 / 518 그리고 음덕(蔭德) 퍼스나콘 네로울프 10-16 91 2
69392 [기사] MB자원외교 앞장선 무역보험公, 잔고 사실상 바닥 [1] 퍼스나콘 플레이볼 10-16 186 0
69391 백야행 소설 [4] 김기리슈퍼맨 10-16 127 1
69390 고양이와 시간의 흐름 [5] 퍼스나콘 무적LG 10-16 259 0
69389 [기사] 강원랜드 최종합격자 518명 모두 청탁 대상자였다 퍼스나콘 플레이볼 10-16 60 0
69388 갈구하는 자 [3] 퍼스나콘 네로울프 10-16 212 1
69387 체감 시간 [4] 퍼스나콘 무적LG 10-16 206 0
69386 [박근혜 구속 연장]박사모 ‘눈물바다’... “총기 소지 미국 부러워” [1] 퍼스나콘 ▷◁깊은슬픔 10-16 192 0
69385 사무실, 문서 파쇄. [3] 고무나무 10-16 230 0
1  2  3  4  5  6  7  8  9  10  >  >>
copyrigh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