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SEBALLPARK

베이스볼파크 전광판 내용
독거 노인들의 즐거운 놀이터 베이스볼파크입니다

befaq

모바일 URL
http://m.baseballpark.co.kr
대표E-mail
jujak99@hanmail.net

회 못드시는 분께 권해드리는 회에 맛들이는 법

작성일
12-03-01 00:51
글쓴이
퍼스나콘 ..zzt
IP
59.♡.♡.118
글쓴이다른 게시물 보기
추천
3
조회
18,623
댓글
7단계
시간별 역순 댓글


회를 못드시는 분이 의외로 많죠.
특히 남자 보단 여자분들 중에 회 못드시는 분이 꽤 많더라구요.

회를 못먹는 이유를 물어보면 대체로..

첫 째 날 것이라는 것에 대한 거부감
둘 째 왠지 비린 느낌
셋 째 물컹거리는 식감

이런 이유들이더라구요.


그래서 제가 권해드리는 것은 부산의 기장, 일광 식 아나고회(붕장어)를 드셔보라는 겁니다.
붕장어는 우리나라 연안 대부분에서 나는 고기인데다 많이 잡히고 저렴해서
횟감으로 광범위하게 쓰이죠.

그리고 요즘은 뭐 전국적으로 어디서든 먹자고 하면 붕장어회를 찾는게 그리
어렵지 않습니다.

개인적으로 제가 아나고회를 매우 좋아해서 거의 전국 바닷가를 다닐 때 마다
아나고회를 청해서 먹어봤습니다. 그런데 개인적으로 우리나라에서 붕장어가
제일 맛있는 동네는 제 고향인 기장,일광 지역 붕장어가 제일 맛있더군요.
이 건 다만 개인적인 애향심 때문이나, 입맛이 길들여진 것 때문이 아니라고
자신할 수 있습니다. 제가 나름 맛에 대해 좀 식견이 있거든요.;;

일단 부산의 기장, 일광 쪽 붕장어가 좋은 게 이 지역이 바로 동해물과 남해 물이
만나는 곳입니다. 동쪽으로 우리나라 끝 동네가 바로 이 지역이거든요. 
계절 따라 남해 물이 성할 때와 동해 물이 내려올 때가 바닷물의 성질이 다른 걸
직접 체험하면서 자라서 잘압니다.

난류와 한류가 합쳐지는 곳이다 보니 물이 거칠기도 하고, 변동도 심해서 
이 곳에서 나는 물고기들이 살이 좀 단단합니다. 붕장어 역시 그렇죠.
그래서 식감이나 체지방이 주는 고소함 이런 게 매우 뛰어납니다.
그런데다가 이 동네가 원래 붕장어가 많이 나고 또 붕장어들을 횟감 및 구이용으로
쓰는 것은 낚시로만 잡는 점도 잇점입니다. 

부산 시내 사람들도 보통 회 먹으로 오면 기장, 일광 쪽으로 많이 옵니다.
부산 시내에서 먹는 회 맛 하고는 확실히 차이가 있거든요.
그리고 이 곳이 아나고 회를 뜨는 방법이 다른 지역과는 좀 다릅니다.
제가 다른 지역에 다녀보면서 먹어본 바로는 대체로 굵게 썰어내고 물도
잘 안짜내더군요.
거기에 비해 기장,일광 지역은 붕장어를 저미듯이 얇게 썰어냅니다.
뼈체로 썰기도 하고 뼈를 골라내고 썰기도 합니다. 취향따라 고를 수 있습니다.
붕장어 뼈가 좀 단단한편입니다만 이런 식으로 얇게 저며내면 먹기에
부담이 적고 오히려 뼈 있는게 더 맛있게 느껴집니다.







보이시죠? 저미듯이 얇게 썰어낸 것.
하지만 여기서 그치는 것이 아닙니다.
기장 일광 쪽에선 저렇게 썰어낸 것을 미지근한 물에 풀어 기름기를 제거합니다.
붕장어가 기름이 좀 많은 편이거든요.
그리고 기름기를 걸러낸 회를 건져서 물기를 바짝 짜냅니다.
예전엔 광목으로 싸서 꾹꾹 눌러서 물기를 뺐습니다만 요즘은 그런 용도의
탈수 기계가 제작돼 그 것으로 짜내더군요.
아나고회를 할 때 이 물 짜내는 것이 매우 중요합니다.
그러면 기름기도 없고, 물기도 적은 거기다 얇게 저며 아주 부들부들한 느낌의
아나고회가 나옵니다. 이렇게요..









보이시죠? 보드랍고 부들부들한 느낌..

아나고회를 이렇게 기장, 일광 식으로 하면 기름기도 없고, 비린 맛도 없으며
부들부들한 느낌에 식감은 꼬들꼬들하기까지 합니다. 그리고 매우 고소한 맛이 납니다.
해운대 아래 쪽으로만 가도 부산 시내에 조차 이런 식으로 아나고회를 내는
곳은 거의 없죠. 얇게 저미고, 기름기 제거, 물 빼는 것 등이 손도 많이 가고 
나름 경험이 들어가는 부분이기 때문입니다.




  




이와 같은 부산의 기장,일광식 아나고회로 회 먹기에 도전해 보신다면 회를 못드시는 분들도
거의 거부감없이 회에 친숙해지실 수 있습니다. 제가 제 지인 중에 회 못먹는 사람 예닐곱 사람을
모두 이 아나고회를 먹여 호평을 듣고 회 먹기를 성공시켰습니다.
그 중에 반 수 정도는 회에 익숙해져서 다른 회로 까지 발을 넓혔고, 또 반 수 정도는 다른 회는
못먹어도 기장, 일광 쪽으로 와서 먹는 아나고회 만은 환장하고 먹습니다.


회 못드시는 분은 기회 되시면 부산의 기장, 일광 쪽에 가서 아나고회를 한 번 드셔보세요.
장담컨데 회 맛있게 먹기에 성공하실 겁니다.
이 지역 횟집들이 대동 소이 합니다만 굳이 추천 드리자면, 일광의 수림횟집,
일광 칠암리의 꺼먹동네, 동부횟집 정도를 추천드리고 싶습니다.


그리고 마지막으로....







아나고회를 드셨으면, 회 뜨고 남은 부속들로 끓인 아나고 매운탕을 꼭 드셔보세요.
기름기가 많은 것이 매운 양념과 잘 어울려 아주 깊고 진하며 얼큰한 매운탕을
만나실 수 있습니다. 이 것 또한 아는 사람은 아는 일미라고 할 수 있습니다. [이 게시물은 운영진님에 의해 2012-03-02 10:43:47 불펜에서 복사 됨]
Twitter Facebook Me2day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BeFAQ 게시판의 용도에 대해서 운영진 08-05 13250 2
229 [BeFAQ] 카카오톡을 이용한 폰으로 베팍에 사진 올리기 퍼스나콘 네로울프 07-12 4662 0
228 [DIY/스압] 양변기부속을 교체하자 [20] 퍼스나콘 매드시즌 07-05 29565 7
227 정말 훌륭한 프로그램을 발견했습니다. [3] 잉여로운삶 02-08 13521 3
226 불페너 추천도서 목록을 만들어봅시다 [115] 퍼스나콘 [난교]고추 10-25 23749 14
225 [약혐짤] 모기닮은 이 벌레 이름이 정말 뭘까요... [10] 퍼스나콘 [규ㅤㅌㅣㅍ탱윤RanomA율ㅤ… 06-24 20221 0
224 [나름정보] 유투브 영상에서 음성 추출하기 [17] 퍼스나콘 ♡핫초코♡ 03-13 26149 2
223 Firefox 부가기능 소개 : 가볍고 덜 유명한 것들 [4] 퍼스나콘 진흙 03-01 17124 3
222 회 못드시는 분께 권해드리는 회에 맛들이는 법 [28] 퍼스나콘 ..zzt 03-01 18624 3
221 뽐뿌에서 휴대폰 구입시 용어 설명 [5] 퍼스나콘 [엽떼여?]스윙맨 02-28 20935 3
220 마우스로 그림 그리는 프로그램 [11] 퍼스나콘 [▶◀]농약같은머스마 01-12 18300 1
219 [뻘] 멜라토닌의 효과 [8] 퍼스나콘 FLAKIA in igloo 01-07 14171 2
218 [나름정보] 대장금 다시보기 + 대본보기 [7] 퍼스나콘 ♡핫초코♡ 11-08 17984 0
217 [나름정보] 봉하장터 주소 바뀌었어염~ [8] 퍼스나콘 ♡핫초코♡ 10-28 15512 2
216 [나름정보] 플래시 저장 사이트(매드 옹 필독!!) + 선물 [14] 퍼스나콘 ♡핫초코♡ 10-07 18623 4
215 강남역 소개팅 장소 추천해주세요 [23] 퍼스나콘 왕큐티짱예삐 08-23 18738 0
214 간단한 이미지 편집툴 소개해주세요 [13] 곰너부리 07-22 15013 0
213 본격 미디어파이어 검색사이트를 소개합니다 퍼스나콘 skipngo 03-25 11586 2
212 복합기 추천 부탁드립니다. [8] 퍼스나콘 양두구육 02-20 17419 0
211 뒤의(앞의?) annihilator님 초밥집 글을 보고 몇군데 추천 [9] 퍼스나콘 재즈 02-16 23541 0
210 지식인]다큐 많은 웹하드 추천좀,,아니 권유좀해주세요.. [7] 퍼스나콘 그 무엇 02-16 19434 0
1  2  3  4  5  6  7  8  9  10  >  >>
copyright